> 간증> 주기철목사
 

간증: 주광조장로(4남)/극동방송상임고문


주기철목사(朱基徹 1897∼1944)는 복음을 지키기 위하여 목숨을 바친 한국교회의 큰 별이었다. 1938년부터 1944년까지 5차례에 걸쳐서 총 5년4개월간의 투옥생활을 하면서 신사참배반대운동과 신앙수호운동의 지도적인 역할을 하였다.그는`일사각오'의 자세로 일제에 항거하였다.
이와같은 항거 끝에 주기철목사는 1944년4월21일 금요일밤 9시에 감옥에서 순교하였다. 주기철목사의 순교의 영성이 한국교회와 우리들의 마음속에서 다시 살아나기를 바라마지 않는다


  간증듣기 - Ⅰ    간증듣기 - Ⅱ  


1930년도 부산초량교회
5년간 옥고끝에 순교한 주기철목사
운구앞에 선 산정현교회
평양신학교 졸업식
1926년1월13일자 기독신보
산정현교회 제직일동
ⓒ 2000 21TV. All rights reserved.
21세기 미디어 선교회. 21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