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tv



  제목 : 은혜 받은 사람의 특징



여러 사람들이 은혜 받았다고 합니다. 그러면서도 쉽게 짜증내거나 낙심하고 어려워지면 불평을 입에 달고 다닙니다. 또 은혜 받았다고 하면서도 다른 사람을 높이기보다 자기 자랑만 하는 사람도 있고 대접받고 인정받기를 좋아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은혜 받은 사람의 특징은 무엇일까요?

겸손입니다. 오늘 성경에서 바울은 자신이 경험한 영적 체험을 조심스럽게 소개합니다. 셋째 하늘까지 이끌려 올라간 놀라운 영적 체험을 했습니다(2절). 그러나 이 체험을 소개하면서 ‘무익하나마’ 자랑한다고 하였습니다. 그리고 부득불(하는 수 없이) 자랑한다고 합니다(2절). 매우 사려 깊은 태도이며 겸손한 모습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은혜 받으셨습니까? 그렇다면 더욱 겸손하시기 바랍니다.

진실합니다. 6절에 “내가 참말을 하노라”고 하였습니다. 가끔 부흥회 때 설교나 간증을 들어보면 진실하지 못하다고 느낄 때가 있습니다. 진실을 말해도 은혜가 될 텐데 왜 꾸며서 설교하고 간증할까? 안타깝습니다. 어느 분이 신문 칼럼에 그리스 여행 다녀온 이야기를 적었습니다. 파르테논 신전의 조각 이야기를 하면서 “신들이 보고 있다”고 한 것입니다. 그러나 같은 이야기가 피터 드래커의 책에 예화로 소개된 적이 있습니다. 은혜 받으셨습니까? 진실하기 바랍니다. 찬송 518장에 5절을 만들어 가사를 덧붙인다면 “진실하기 원합니다. 진심으로”입니다. 능력이 있습니다. 그러나 돈을 모으는 능력, 외국어 구사 능력 혹은 사람 잘 사귀는 능력이 아닙니다. 바울은 고난의 가시가 자신에게 남아있는 것은 “그리스도의 능력으로 머무르게”(9절) 하려는 하나님의 섭리로 받아들였습니다. 나는 약합니다. 그러나 은혜받은 사람들은 언제나 주님의 능력이 붙들어줍니다. 은혜 받으셨습니까?

어느 순간에도 기쁨이 있습니다. 바울 사도는 약한 것과 능욕과 궁핍과 핍박과 곤란도 기뻐한다고 했습니다(10절). 은혜 받은 사람이기에 가능한 것입니다. 은혜 받은 사람들의 얼굴을 보면 기쁨이 있습니다. 웃음이 있습니다. 감사가 있습니다. 은혜 받았다고 하면서도 얼굴을 늘 찡그리고 다니는 사람을 이해하기어렵습니다. 은혜 받으셨습니까? 기뻐하십시오.

오늘의 기도
하나님! 사람들에게 은혜 받았다고 말하기보다 겸손으로,진실함으로,능력으로,기쁨으로 전달할 수 있게 하옵소서. 아멘.


“내가 약할 그 때에 곧 강함이니라”(고후12;1∼10)





노인들에게 복음을
신앙을 정비하라

 
 
  한복협 성명서
[한복협] 2020년 5월 발표
21TV 유투브채널 오픈하다....
플로리스트 고급과정 회원...
영상 서비스가 업그레이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