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tv
 

  제목 : 조용한 물이 깊은것 처럼




우리는 살아가면서
많은 말들을 하면서 살아갑니다.

그 말 중에 대부분은
남의 이야기를 하게 됩니다
그것도
좋은 이야기가 아니라
남의 아픈 곳을 말하면서
그 말에서 기쁨을 찾으려고 합니다

그러나
어떤 이는
자신의 경험을 말하며
자기를 드러내려 합니다.
그러나
어떤 이는
자기의 경험에 비추어
말을 하지 않고 침묵을 할 뿐입니다.

생각이 깊은 사람은
말을 하지 않고 생각을 합니다
생각이 없는 사람은
여러 이야기를 생각 없이 합니다.

자신이
책임지지 못할 말을 해서는 않될 것입니다
확실한 이야기도 아닌
추측을 가지고 말을 만들기도 합니다.

그리스도인의 향기,
그리스도인의 사랑이 무엇일까요
사랑의 말로
위로하고, 격려하고,
삶의 힘을 돋구어 주는
그런 말을 나눈다면
얼마나 우리의 삶이 풍요롭고 행복할까...

주님의 사람들은
드러내는 말보다는
밝은 미소로
침묵으로
조용한 물이 깊은 것처럼
깊이 있는 말로
사랑과 감동을 전할 수 있다면
바로 그것이 그리스도인의 삶이 아닐까요?

우리는 많은 사람을 만나고 많은 대화를 합니다.
우리가 하는 말들이 그들에게 얼마나 많은 감동을 줄 수 있는 가를 생각해보게 되네요.
말 한 마디에 깊이를 더 한다면... 그 속에서 하나님을 바로 볼 수 있지 않을까요..^^




엄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21TV 유투브채널 오픈하다....
플로리스트 고급과정 회원...
영상 서비스가 업그레이드 ...
가을을 여는 성전꽃꽂이 세...
FFC 송년모임 및 성탄장식 ...